블루 존(Blue zones)은 사람들이 더 젊고 더 활기차게 장수하는 지구상의 특별한 지역 4 곳을 일컫습니다: 코스타리카의 니코야, 이탈리아의 사르디니아, 그리스의 이카리아 그리고 일본의 오키나와.

샤넬 연구소는 블루 존에서 자생하는 3가지 천연 성분들을 선정하고 가장 강력한 분자들을 추출하여 피부 젊음을 활성화시키는 고농축 성분의 새로운 쎄럼을 개발하였습니다.

활성 기능과 항산화 기능 지닌 코스타리카의 그린 커피, 사르디니아의 올리브, 그리스의 유향 성분들이 최초로 함께 결합되어 새로운 젊음-활성 쎄럼으로 탄생하였습니다.

블루 쎄럼 포뮬라는 바르는 즉시 생기를 부여하고 피부를 이상적으로 준비시켜 주어, 당신의 평소 스킨케어의 효능을 더욱 배가시켜 줍니다.

날마다 피부는 더 젊고, 탄력 있으며 건강하게 보입니다.